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21)
드라마 속 최고의 용과 호랑이 2-2 이진충이 죽고 대조영이 일부 유민을 데리고 본거지로 돌아가자 이해고는 항복한 당장 조인사와 그의 두 일행을 받아들여 당군의 옷을 입고 대조영의 뒤를 끊으라고 시키지만 실패한다. 손만영이 이진충의 뒤를 이었지만 실권은 이해고에게 있었고 이해고와 신홍은 고구려 유민을 노역에 강제로 동원하고 핍박해 이진충의 유언을 저버린다. 게다가 대중상이 손만영과 담판을 지으러 거란 황궁 안에 들어오자 대중상을 가두고 죽이려고까지 한다. 그리고 설인귀가 대조영을 없애면 요동을 내주겠다고 하자 그 간계에 넘어가 군사를 일으켜 대조영을 치고 대조영도 거란의 배신에 대노한다 대조영과 거란의 싸움이 일진일퇴하는 사이 당나라는 돌궐과 함께 거란의 도성을 치고 거란은 절체절명의 위기에 빠진다 이해고는 거란을 구하러 발길을 돌리지만 대..
드라마 속 최고의 용과 호랑이 2-1 대조영, 대조영(최수종)과 이해고(정보석) 두 번째로 대조영의 대조영과 이해고. 어쩌면 이 둘은 천서진, 오윤희와 닮았으면서도 더할지도 모른다 둘의 악연은 아주 질기다. 대조영은 젊은 시절 당나라로부터 고구려를 구하기 위해 동분서주하다가 거란에 사로잡힌 적 있다. 그때 거란에서 빠져나가려다가 이해고와 처음으로 칼을 맞댄다 그러다 빈틈을 타 거란 가한 이진충(김동현)의 딸 초린(박예진)을 인질로 데리고 거란을 빠져나가면서 대조영과 초린이 눈이 맞았고, 이해고는 오랫동안 혼자서 초린을 사랑했기 때문에 처음부터 대조영과 이해고의 사이는 험악했다 대조영에서 이해고는 고구려 귀족 부씨 집안의 장손으로 그와 대조영이 막 태어났을 때 고구려는 당 태종의 공격을 받았었고 그의 아비 부지광(박지일)은 당군에 붙잡힌 부모..
드라마 속 최고의 용과 호랑이 1 현실에서 그렇듯 드라마에서도 라이벌, 용과 호랑이가 있고 그럼으로써 극의 재미를 높여준다. 이번 주제는 내 주관으로 드라마 속 최고의 용과 호랑이 둘을 꼽는다 펜트하우스, 천서진(김소연)과 오윤희(유진) 먼저 펜트하우스의 천서진과 오윤희 둘의 악연은 극의 배경 청아 예고 때부터 거슬러 올라간다. 흙수저 오윤희는 타고난 성악 실력에도 금수저 천서진이 청아 이사장 천명수의 소위 아빠 찬스로 청아 예술제 대상을 타자 불복해 천서진을 탈의실로 끌고 가 트로피를 갖기 위해 대판 싸운다 그러다 오윤희가 천서진에게 가짜 1등, 도둑년이라고 욕하자 순간 화를 못 이겨 트로피로 오윤희의 목을 그어 오윤희가 노래를 못 하도록 만들어 버린다 게다가 천서진은 오윤희가 6년이나 사귄 하윤철(윤종훈)마저 돈으로 매수해 뺏는다. ..
동양의 환수 기린麒麟 요즘 반요 야샤히메를 보며 기린마루 덕분에 환수 기린에 관심이 많아져서 이번 글에서는 기린을 다뤄보고자 한다 기린은 응룡鷹龍, 봉황鳳凰, 거북과 함께 동양의 4대 신성한 동물로 알려졌다. 봉황의 鳳이 수컷이고 凰이 암컷이듯 기린도 麒는 수컷이고 麟은 암컷이다. 서양에 유니콘이 있다면 동양에는 기린이 있다. 사슴과 소가 교배해 태어났다고 전해져 사슴의 몸에 소의 꼬리를 했고, 말과 같은 말굽과 갈기가 있으며 암컷은 이마에 뿔 하나가 달렸지만 수컷에게는 없다. 이런 묘사처럼 당나귀의 몸체, 말의 얼굴, 소의 발굽, 사슴의 뿔을 가졌지만 그 어느 것도 아닌 사슴과의 사불상四不像에서 상상된 것 같다. 사불상도 봉신연의에서 기린처럼 신령한 동물로 나타난다 몸길이는 5m며 세월이 흐르자 몸에 용의 비늘이 덮이거나 ..
지금까지 드라마에서 가장 슬펐던 장면 지금까지 드라마에서 시청자들이 눈물을 흘리게 한 슬픈 장면들이 많았다. 나 개인으로는 부모, 가족을 다시 만나거나 헤어지거나 잃는 장면에 슬퍼진다. 거기서도 가장 슬픈 장면으로 대조영 마지막 회(134회)에서 대조영(최수종)과 이검(정태우)이 겨우 부자로서 정을 나누고 헤어지는 장면을 꼽는다 이검은 거란의 황족 출신으로 거란이 당나라에 멸망하자 거란 백성을 이끌고 대조영을 섬긴다. 그는 이해고(정보석)의 아들이지만 생부는 대조영이다 천문령에서 대조영의 군이 궁지에 몰리자 말갈을 설득해 당군을 물리치고 발해를 여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발해가 열리고도 대조영의 부탁으로 돌궐을 발해 편으로 끌어들였고, 민심을 살펴 대조영이 나라의 법을 펴는 데 도움을 주어 발해의 초석을 다지는 데 이바지했다. 또 돌궐..
원시시대 모계사회 전근대부터 오늘날까지 집안의 가장 노릇과 생계는 남성이 책임졌다. 오늘날에 들어 맞벌이가 많아지고 여성도 사회에 많이 뛰어들지만 아직까지도 대개는 남자가 집안의 가장 노릇과 생계를 책임진다. 즉 이 사회에서는 남권이 강하다 또 동물의 세계에서는 다르다. 동물의 세계에서는 암컷이 새끼를 낳고 기르고 교육까지 하며 자기 가족을 책임진다. 사자도 암사자가 사냥을 하고 수사자는 암컷의 사냥감을 받아먹기만 하며 새들도 어미가 새끼들을 모두 책임진다. 곤충의 사회에서도 여왕벌이 벌들의 으뜸이 되거나 수컷들이 암컷을 얻기 위해 목숨을 걸고 싸운다. 동물의 세계는 모계 사회다 인류도 처음부터 부계 사회가 아니라 원시시대에는 동물의 세계처럼 모계 사회였다고 한다. 사학자들과 고고학자들은 유럽 구석기 시대의 비너스 조각 ..
아베노믹스Abemomics의 허상 요즘 언론에서 한국의 경제가 위험하고 일본의 장기 불황을 따라갈 것이라고 많이 말한다. 일본은 1990년대부터 부동산 거품이 꺼지고 지금까지도 후유증에서 못 빠져나왔다. 그러자 2013년에 아베 신조가 다시 취임해 경기 회복 정책을 펼쳤다. 이른바 아베노믹스로, 핵심은 세 개의 화살이다. 첫째로 과감하게 엔화를 풀어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둘째로 그렇게 엔저 효과로 기업 경제가 되살아나면 마지막으로 내수로 효과가 확대된다고 예상했다. 덕분에 일본의 거시 경제는 예전보다 나아졌고 국내에도 일본이 호황이며 일본에 취업하면 아주 전망이 좋다고 소개된다 그러나 과연 아베노믹스가 성공해서 언론에서처럼 일본에서 취업이 잘 되고 경제가 훨훨 날아다닐까? 아베노믹스는 지난 이명박의 경제 정책을 똑같이 따라 했다. 이..
때 미는 문화 오늘은 지저분하면서도 그렇지 않은 내용을 다루고자 한다. 우리 몸에는 때라는 노폐물이 있는데 오래된 피부에 각질층과 땀, 피지, 미세먼지 등이 섞여서 이루어진다. 노폐물이니 먼 옛날부터 불결하게 느껴져 인류는 때를 벗겨내려고 했다. 옛 로마 시대에는 피부에 올리브 오일과 모래를 바르고 스트라질이란 물건으로 때를 긁어냈었다. 오늘날에는 한국과 일본, 중국, 터키 등만이 일부러 때를 밀어낸다. 터키에서는 수건에 비누칠을 해 몸을 빡빡 씻고, 비정상회담에서 타일러 러시가 말하길 서양에서는 해면을 이용해 스크럽을 한다고 한다 한국에서는 목욕탕에서 때 수건으로 때를 밀기로 유명하다. 나도 그렇고 어렸을 때 다들 한 번쯤은 부모의 손에 이끌려 목욕탕에서 때를 밀었을 것이다. 때문에 한국에는 세신사란 특이한 직업도 ..